레오페니블로퍼(소가죽)
  • 상품정보보기
  • 상품설명
  • 사이즈
  • 코디상품
  • 제품리뷰
  • 상품문의
  • 모델사이즈/구매공지사항
    • 이 상품은 해외배송이 가능한 상품입니다

    레오페니블로퍼(소가죽)

    기본 정보
    상품명 레오페니블로퍼(소가죽)
    판매가 52,000 원
    quantity 수량증가수량감소
    타임세일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 상품 옵션
    color

    size

    옵션 선택

  •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입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레오페니블로퍼(소가죽)
    증가 감소
    52000 (  )
  • 총합계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상품정보보기
  • 상품설명
  • 사이즈
  • 코디상품
  • 제품리뷰
  • 상품문의
  • 모델사이즈/구매공지사항
  • 공급사 바로가기
구매전 필독해주세요!



-



모델 촬영시 조명과 자연광으로 인해

실제 옷색상과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하단 상세컷이 실제 색상과 가장 가까우니

참고 부탁드립니다!



스카프와 함께 코디한 컬러는 베이지

자켓과 함께 코디한 컬러는 그레이

라임니트에 코디한 컬러는 화이트입니다.



-
심플하면서도 모던한 디자인으로 데일리 하게
착화하기 좋은 블로퍼에요~
앞쪽은 페니 로퍼 디자인에 
뒤꿈치가 오픈되어 있어서 무심한 듯 
가볍게 툭- 신어 주기 좋은 스타일이에요.
클래식한 앞코 쉐입으로 발볼이 퍼져 보이지 않게
슬림 하게 잡아주고 그렇다고 해서
발이 덜 들어간다거나 그런건 전혀 없구요,
페니 디테일이 발등에 위치해 있기 때문에
세련된 무드와 함께 내추럴한 포인트가
멋스러운 아이템이에요~!
소가죽 소재여서 폭신하고 
안에도 부드럽고 무게도 가볍고 편합니다.
발볼도 절대 좁지 않아요.
다만 평소 235사이즈를 신는데
모델이 착용한 240을 신으니 딱 맞더라고요.
한치수 업해서 구매하셔야 될 꺼 같아요.
참고해주세요.
유행에 민감하지 않아 하나쯤 소장하신다면
두고두고 꺼내 신을 수 있는 슈즈로 
추천드려요~
소재감 소가죽 소재입니다.
사이즈 발볼이 넓으신 분들은 한 치수 크게 착용하길 권해드립니다.
세탁법 세탁이 불가하며, 오염이 있을 경우 얇은 솔로 살살 문질러 주시는게 좋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정확한 표준 모니터에서는 위의 그레이스케일 차트가 모두 구분되어 보입니다.
1부터 16단계까지 모두 구분이 되지 않는다면 모니터의 밝기와 명도 교정을 권장합니다.
화이트 베이지 브라운 블랙 그레이
상품명 레오페니블로퍼 (소가죽)
색상 블랙, 화이트, 그레이, 베이지, 브라운
소재 소가죽
모델착용 사이즈 발볼:8.5cm(240기준)
             
제조사 : 제휴업체
제조국 : 중국
제조년월 : 주문일로부터 7일 이내
품질보증기간 :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하자 발생시 교환, 환불 가능 (미착용시)
책임자 : 그레이시크 
전화번호 : 1566-3722
  • 상품정보보기
  • 상품설명
  • 사이즈
  • 코디상품
  • 제품리뷰
  • 상품문의
  • 모델사이즈/구매공지사항

WITH ITEM

퓨어코튼팬츠

31,000 원

27,900 원

옵션 정보

홀가먼트카라넥니트(코튼100%)

63,000 원

63,000 원

옵션 정보

크리스일자슬랙스

32,000 원

32,000 원

옵션 정보

키드베이직자켓

81,000 원

81,000 원

옵션 정보
  • 상품정보보기
  • 상품설명
  • 사이즈
  • 코디상품
  • 제품리뷰
  • 상품문의
  • 모델사이즈/구매공지사항

REVIEW

게시물이 없습니다

  • 상품정보보기
  • 상품설명
  • 사이즈
  • 코디상품
  • 제품리뷰
  • 상품문의
  • 모델사이즈/구매공지사항

Q & A

게시물이 없습니다